한국 문화의 세계화, 21세기 세계문화의 중심 경주엑스포대공원이 함께 합니다.

새소식

공유
인쇄
제목[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
작성자관리자 @ 2020.11.24 13:39:48
1.[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2.[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3.[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4.[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5.[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6.[2020.11.24]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 새단장 …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 ‘신라별’ 뜬다, ‘신라를 담은 별’ 포그머신 교체, 관람객 호응

경주엑스포공원 야간체험 산책코스새단장

 

경주의 가을 낙엽지고신라별뜬다

 

신라를 담은 별포그머신 교체 체험요소 강화, 신비로움 극대화

10~114천명 방문 관람객 호응 야간 경주관광 필수 코스로

남녀노소 모두 즐거운 이색 콘텐츠낮에는 비움 명상 길변신

 

경주의 밤을 찬란하게 장식하고 있는 경주엑스포공원 신라를 담은 별(루미나 나이트 워크)’이 한층 더 강력해진 모습으로 늦가을 관광객을 유혹하고 있다.

 

()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주엑스포공원 신라를 담은 별(루미나 나이트 워크)’에 실시한 콘텐츠 보강작업이 호응을 얻으며 관람객 방문이 증가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통해 전국 최초로 선보인 야간 체험형 산책코스 신라를 담은 별은 화려한 모습을 바탕으로 경주엑스포공원의 주요 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2km길이 둘레길에 스토리와 체험, 홀로그램영상 등을 절묘하게 녹여낸 인터랙티브 코스로 야간관광 콘텐츠가 부족한 경주 보문단지에서 볼거리와 재미를 제공하고 있다.

 

경주엑스포는 최근 신라를 담은 별코스 중 시공간의 터널구간을 장식하고 있는 포그(fog안개) 머신 8대를 새롭게 도입해 안개효과를 더욱 풍부하게 강화했다. 이를 통해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극대화했다.

 

풍성한 안개 속에서 만나는 컬러풀한 레이저 조명과 홀로그램을 통해 마치 한편의 애니메이션 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체험을 선사한다.

 

특히 코스 내에 위치한 억새풀밭과 가을바람이 만들어내는 자연의 소리에 바닥을 물들이는 오색찬란한 조명, 사방으로 뻗어나가는 레이저 불빛의 조화는 관람객의 탄성을 자아낸다.

 

콘텐츠 보강은 관람객 증대로 이어지고 있다. 지난달 1일부터 이달 22일까지 루미나 나이트 워크를 방문한 관람객은 약 4천명에 이른다. 최근 SNS 등을 통해 사진명소’, ‘경주야간관광지로 유명세를 타고 있어 방문객의 숫자는 꾸준하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가족과 함께 방문한 관람객 윤준호(39대구시)씨는 경주엑스포공원은 과거 몇 차례 방문했었지만 야간 체험 콘텐츠가 있는 것은 SNS에 올라온 사진을 보고 알게 됐다다양한 구성과 체험을 통해 아이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고 이색적인 모습은 어른들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환경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를 담은 별이 펼쳐지는 화랑 숲은 낮에는 전국 최초 맨발전용 둘레길인 비움 명상 길로 변해 고즈넉한 가을의 여유를 제공하며 화려한 밤과는 다른 반전매력을 선보인다.

 

경주엑스포공원은 지속적인 콘텐츠 유지 관리와 철저한 방역을 통해 신라를 담은 별을 코로나19를 피해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야간 관광지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코로나로 인해 몸과 마음의 피로를 호소하는 많은 관광객들이 사람이 붐비는 낮 시간을 피해 야간시간을 활용한 나들이와 관광을 위해 경주엑스포공원을 방문하고 있다지속적인 콘텐츠 운영관리와 철저한 방역을 통해 쾌적하고 즐거운 상설 문화체험 장으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