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문화의 세계화, 21세기 세계문화의 중심 경주엑스포대공원이 함께 합니다.

새소식

공유
인쇄
제목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작성자관리자 @ 2015.05.22 14:01:13
1.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2.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3.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4.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5.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6.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40개국 외교사절단 경주서 조우

5월 30일∼31일 국제학생축제 개막식 참석 … 경주 문화유산 탐방

‘실크로드경주2015’ 글로벌 홍보‧ ‘지붕없는 박물관’ 경주 인식 높여

 

30개국 대사를 포함한 40개국 주한 외교사절단이 경주를 찾는다.

 

경주문화엑스포는 오는 30일과 31일 양일간에 걸쳐 경주엑스포 공원에서 열리는 ‘제2회 국제학생축제’에 주한 외교사절단이 대거 참석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2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실크로드경주2015’ 의 흥행을 위해 개최하는 프리마케팅 행사로 40개국 대사와 84개국 유학생들이 참여하는 국내에서는 보기 드문 ‘세계 문화 교류와 화합의 장’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스리랑카·키르키즈스탄·우크라이나 등 아시아, 폴란드·포르투갈·불가리아·스페인 등 유럽, 튀니지·시에라리온·잠비아 등 아프리카, 아르헨티나·페루·콜롬비아 등 남아메리카에서 30개국 대사가 직접 참석할 예정이다. 대사가 참석하지 못하는 국가에서는 부대사 등의 외교사절단을 파견한다.

 

이들은 30일 경주에 도착해 환영리셉션과 국제학생축제 개막식에 참석하고, 행사장을 돌아 본 후, 무용극 ‘바실라’ 공연을 관람하게 된다. 31일에는 석굴암, 불국사, 양동마을 등 천년고도 경주를 대표하는 문화유산들을 둘러보는 일정도 가질 예정이다.

 

경주엑스포 측은 이들의 방문이 무척 반갑다. 40여 개국에 달하는 외교사절단이 경주를 찾아 개막식에 참석하고 경주 지역 문화유산을 탐방하는 것은 오는 8월 열리는 ‘실크로드경주2015’를 국내는 물론 해외에 알리고, ‘지붕 없는 박물관’ 경주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데 큰 도움이 된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

 

이동우 사무총장은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국제학생축제를 위해 경주를 찾아 주시는 주한 외교사절단에 감사드린다”면서 “경주의 아름다움을 오래 기억하고, 오는 8월 열리는 ‘실크로드경주2015’에도 꼭 다시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맞이하겠다”고 밝혔다.